2022.05.16 (월)

  • 맑음동두천 20.0℃
  • 구름많음강릉 24.6℃
  • 맑음서울 21.0℃
  • 맑음대전 21.0℃
  • 맑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0.9℃
  • 맑음광주 21.7℃
  • 구름많음부산 19.5℃
  • 맑음고창 20.6℃
  • 구름조금제주 20.0℃
  • 맑음강화 16.6℃
  • 맑음보은 21.1℃
  • 맑음금산 20.5℃
  • 맑음강진군 21.4℃
  • 맑음경주시 24.6℃
  • 구름많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오영환 국회의원, 어린이보호구역 불법주정차 시행 이후 10만건 이상 발생...경기 가장 많아

최근 3년간('19년~'21년 6월) 안전신문고 5대 불법주정차 주민신고 총 437만 9천건 달해
1위 횡단보도 위, 2위 소화전, 3위 교차로모퉁이, 4위 버스정류소, 5위 어린이 보호구역

URL복사

행정안전부 안전신문고 상 5대 불법주정차 주민신고가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어, 이를 근절하기 위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이 필요하다고 제기됐다.

 

더불어민주당 오영환 의원(의정부시 갑, 행정안전위원회)이 행정안전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3년간(2019년~2021년 6월) 안전신문고를 통한 '5대 불법주정차 주민신고' 건수는 총437만 9천건으로 23일 알려졌다.

 

신고 유형별로 살펴보면, 1위 횡단보도 위(116만 9천건), 2위 소화전(30만 6천건), 3위 교차로모퉁이(41만 1천건), 4위 버스정류소 (24만 8천건), 5위 어린이 보호구역(102,264건)에 해당한다.

 

지자체별로는 1위 경기도(116만 7천건), 2위 인천광역시(43만 4천건), 3위 부산광역시(30만 5천건), 4위 서울특별시(30만건), 5위 경상남도(25만 9천건), 6위 대구광역시(25만 8천건), 7위 충청북도(22만 6천건), 8위 대전광역시(21만 8천건), 9위 전라남도(19만 6천건), 10위 광주광역시(18만 7천건), 11위 경상북도(17만 3천건), 12위 충청남도(15만 9천건), 13위 울산광역시(15만 1천건), 14위 전라북도(14만 7천건), 15위 강원도(9만 9천건), 16위 제주특별자치시도(6만 6천건), 17위 세종특별자치시 (2만 8천건)이다.

 

한편 2020년 8월 어린이보호구역 불법주정차 주민신고제 시행 이후, 2021년 상반기까지 신고건수가 총10만 2천 264건으로 나타났다.

 

지자체별로는 1위 경기도(3만 8천건), 2위 서울특별시(9천 8백건), 3위 부산광역시(7천 6백건), 4위 인천광역시(6천 8백건), 5위 대구광역시(5천 9백건), 6위 경상남도(4천 8백건), 7위 광주광역시(4만 6천건), 8위 울산광역시(4천 1백건), 9위 전라남도(3천 6백건), 10위 대전광역시(3천 5백건), 11위 경상북도(3천 3백건), 12위 전라북도(2천 3백건), 13위 충청남도(2천 1백건), 14위 강원도(1천 8백건), 15위 충청북도(1천 7백건), 16위 제주특별자치도(8백건), 17위 세종특별자치시 4백건)이다.

 

오영환 의원은 "작년 8월 새롭게 추가된 어린이 보호구역이 불법주정차 주민신고가 시행 1년만에 10만건이나 신고됐다"며 "불법주정차 신고가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는만큼, 모두의 안전을 위한 5대 불법주정차를 근절하기 위한 적극적이 동참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