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4.10 국회의원 선거

이형섭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대성황...지지자 500여 명 몰려

'캠프 카일' 민간투자사업 특혜의혹 제기...고산 물류센터 백지화 앞장서
의정부서 초·중·고 졸업...'지역 맞춤형 공약'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 얻어

 

국민의힘 의정부을 이형섭 후보가 16일 오후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세몰이에 나섰다.

 

이날 개소식에는 국민의힘 의정부갑 전희경 후보를 비롯해 최영희·김성원 국회의원과 시·도의원, 당원 및 지지자 500여 명이 참석해 대성황을 이뤘다.

 

특히, 이 후보와 경선을 치뤘던 정광재 당 대변인도 참석해 선거사무소 개소를 축하했다. 정 대변인은 "경선 전부터 이형섭 후보와는 승리한 사람을 서로가 끝까지 돕기로 했다"면서 "좋은 점수를 받아 경선을 통과한 이형섭 후보가 당선될 수 있도록 여러분들께서 직접 힘이 되어 주시라"고 말하며 원팀 정신을 강조했다.

 

 

또한 유의동 국회의원, 배현진 국회의원, 김용태 전 국회의원, 김은혜 전 대통령실 홍보수석, 김종혁 국민의힘 조직부총장 등도 축사 영상을 통해 이형섭 후보와의 인연을 소개하며 이 후보를 응원했다.

 

이에 이형섭 후보는 개소식 참석자들 앞에서 PT를 통해 이번 총선에 출마하는 이유와 각오 및 의정부의 비전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의정부시에는 새로운 변화가 필요하다"면서 "민간사업자에게 특혜주는 정치가 아닌, 시민들의 이익을 대변하는 정치를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지난 21대 총선에 출마해 아쉽게 낙선하였으나, 이후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의정부(을) 당원협의회를 이끌며 지난 대통령선거 및 지방선거에서 국민의힘 후보의 당선에 크게 기여했다.

 

 

이뿐만 아니라 이 후보는 안병용 전 시장(더불어민주당, 3선) 재임시절 당시 추진했던 미군반환공여지 '캠프 카일' 민간투자사업자에 대한 특혜 의혹을 제기함으로써 민간사업 진행을 저지하는데 일조하였으며, 의정부시 최대 현안 중 하나인 '고산동 물류센터' 백지화를 위해서도 주민들과 함께 오랫동안 애써오고 있다.

 

한편 의정부에서 초·중·고를 졸업한 이 후보는 지역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지역 맞춤형 공약인 △8호선 의정부 연장(고산~민락~신곡~의정부역) △캠프스탠리 국제고 유치 △민락·고산 어린이병원 유치 △민락호수공원 조성 △캠프 카일 바이오 대기업 유치 △캠프 스탠리 경제자유구역 지정 등을 발표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경기도, '수원 정씨 일가' 전세사기 가담 공인중개사 등 65명 적발
경기도가 수원 '정씨일가' 관련 전세사기 가담이 의심되는 공인중개업소 28곳을 수사한 결과 공인중개사와 중개보조원 65명을 적발하고 이 가운데 24명을 검찰에 송치했다. 고중국 경기도 토지정보과장은 14일 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2월까지 수원 '정씨 일가' 관련 전세사기에 가담한 것으로 의심된 공인중개사 28곳을 수사해 공인중개사 36명과 중개보조원 29명을 적발했다"면서 "이 중 수사를 마친 24명을 검찰에 송치했다. 이들이 중개한 물건은 총 540건으로 그중 70%에 해당하는 380건에 대해 초과한 중개보수를 받았으며, 임차인들이 돌려받지 못한 보증금은 총 722억 원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적발된 중개업자들은 주로 누리소통망(SNS) 단체대화방을 통해 신축빌라나 세입자가 잘 구해지지 않은 빌라를 높은 가격에 계약하도록 유도하고 정씨 일가로부터 법정 중개보수보다 높은 수수료를 받았다. 현재까지 파악된 초과 수수료만 총 380건에 대해 2억9000만 원에 달한다. 주요 사례를 살펴보면 수원 A공인중개사와 중개보조원들은 임차인에게는 법정 중개보수를 받고, 정씨 일가로부터 법정 중개보수보다 높은 수수료를 받은 후 이를 사전에 약정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