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4.4℃
  • 구름많음서울 1.2℃
  • 구름많음대전 1.0℃
  • 흐림대구 2.6℃
  • 구름많음울산 4.2℃
  • 흐림광주 4.6℃
  • 흐림부산 6.2℃
  • 흐림고창 2.1℃
  • 흐림제주 7.1℃
  • 구름많음강화 -1.0℃
  • 구름많음보은 -2.0℃
  • 구름많음금산 -1.2℃
  • 흐림강진군 3.9℃
  • 흐림경주시 1.0℃
  • 구름많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의정부시, 호주 멜버른시와 스포츠 교류 협력 추진

안병용 시장 "의정부 국제테니스장 조성사업 기본계획, 보다 내실있게 수립하겠다"

 

의정부시는 안병용 시장이 지난달 29일 호주 멜버른시청을 방문해 국제협력위원장(Philip Le Liu)과 멜버른시와의 스포츠교류 협력 추진을 위한 의견을 교환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안 시장을 비롯한 방문단은 스포츠 교류 활성화를 위한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하고, 10만 명을 수용할 수 있는 멜버른 크리켓 구장(Melbourne Cricket Ground), 호주오픈 운영본부 및 로드 레이버 아레나(Rod Laver Arena) 경기장과 내셔널 테니스 센터(National Tennis Center) 등 스포츠시설을 둘러봤다.

 

또한 이들은 대한테니스협회장, 홍콩테니스협회장, 요르단테니스협회장, 호주오픈 시설운영이사 등 세계 여러 나라들의 테니스 관계자들과의 환담하며 우의를 돈독히 했다.

 

안병용 시장은 “세계 최고 수준의 스포츠 시설뿐만 아니라 서비스산업이 발달된 멜버른시의 선진 사례를 벤치마킹해 현재 추진 중인 의정부 국제테니스장 조성사업의 기본계획을 보다 내실있게 수립하고, 지속가능한 체육시설 프로그램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호주 멜버른시는 빅토리아주의 필립 베이 주변에 위치한 주도(州道)로, 호주문화의 심장부다. 스포츠의 도시인 멜버른시는 1956년 제16회 올림픽이 개최된 도시로서 테니스 4대 메이저대회 중 하나인 호주오픈과 포뮬러 원(F1)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 호주 그랑프리, 럭비, 크리켓 등 초대형 국제 스포츠 대회를 1년 내내 개최하며 스포츠를 통한 도시마케팅에 성공한 도시이기도 하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문석균 동문은 정당 옷 벗어버리고 의정부시민의 판단 받아라"
지역구 '공천설' 논란으로 4·15총선 출마를 포기한 더불어민주당 의정부(갑) 지역위원회 문석균 상임부위원장의 모교인 의정부고등학교 총동문회 역대 다수의 회장들이 문 부위원장의 총선 출마를 촉구하고 나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문 부위원장은 자신의 총선 출마로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여론이 악화되자 지난달 23일 보도자료을 내고 “선당후사의 마음으로 미련없이 제 뜻을 접으려고 한다. 아쉬움은 남지만 이 또한 제가 감당해야 할 숙명이라고 생각한다”며 총선 출마 포기 의사를 밝힌바 있다. 이에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의정부(갑) 선거구를 전략공천 대상지역으로 확정했으나 선거일이 56일로 다가온 19일 현재까지도 후보를 정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상황속에 지난 18일 문석균 부위원장의 모교인 의정부고 총동문회 역대 회장들이 ‘문석균 동문은 의정부를 위해 결단하라’는 촉구문을 통해 “민주당이 정략적 판단으로 문석균 동문을 사퇴시켰지만 이는 의정부시를 위한 것도, 의정부시민을 위한 것도 아니다”며 “그 어디에도 의정부시와 의정부시민에 대한 고려는 없었다. 그리고 아직까지 의정부를 위해 일할 후보조차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이들은 “언제까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지난해 소방안전 방해사범 157명 검찰 송치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본부장 조인재)는 지난해 소방안전을 방해한 111건의 소방관계법령 위반사건을 수사해 관련자 157명을 검찰에 송치했다고 17일 밝혔다. 위반사건 중 절반 이상이 ‘화재예방, 소방시설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65건, 58.5%)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한 세부내용을 살펴보면, 안전관리자 미선임 25건, 개선조치 명령 미이행 21건, 소방시설 등 자체점검 미실시 13건 순으로 소방대상물 관계인의 ‘기본책무’ 미준수로 인한 위반 건수가 다수를 차지했다. 이 밖에 위험물안전관리법 위반 25건, 소방기본법 위반 13건, 소방시설공사업법 위반 7건, 119구조구급법 위반 1건 등이 송치됐다. 소방대상물 관계인의 안전관리 기본책무 소홀은 화재 시 인명피해와 재산피해를 높이는 주요 요인이다. 이에 북부소방재난본부는 안전관리 이행여부에 대한 기획수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철저한 수사를 통해 도민 안전 확보를 도모할 방침이다. 또한 과거 구급대원이 폭행으로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도민의 경각심이 높아지는 만큼, 반복 발생하는 소방활동 방해사범에 대해 무관용 원칙하에 철저한 수사를 할 것이며 이를 통해 소방공무원의 적극적 직무수행이 가능한 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