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3.5℃
  • 구름조금강릉 5.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7.5℃
  • 맑음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9.4℃
  • 맑음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12.7℃
  • 구름조금강화 2.5℃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5.7℃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문희상 국회의장 지역구 전략공천 받은 '오영환' 공식 출마선언

이번 총선에 출마한 이유 "'정치가 변해야 더 많은 사람을 살릴 수 있겠다'는 확신 때문"
민주당은 학벌이나 스펙보다는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싸운 사람들에게 기회 줘

 

문희상 국회의장의 지역구인 의정부시(갑) 선거구에 전략공천을 받은 더불어민주당 오영환(32) 예비후보가 11일 오후 2시 의정부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총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날 오영환 예비후보는 “대한민국 소방관의 헌신과 희생의 정신을 넘어 이 시대 청년들과 성실하게 살아가는 모든 분들에게 희망이 되라는 시민 여러분의 명령으로 이 자리에 섰다”며 출마 포부를 밝혔다.

 

이어 오 예비후보는 “저 오영환은 그동안 수많은 생명을 구하고 사람을 살렸다”고 전제 후 “당의 부름을 받고 고민 끝에 천직으로 알던 소방관직을 내려 놓고 이 자리에 선 이유는 ‘정치가 변해야 더 많은 사람을 살릴 수 있겠다’는 확신 때문이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2016년 촛불혁명을 통해 문재인 정부가 출범하면서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이라는 염원이 이뤄졌고, 우리 국민은 더욱 안전해질 수 있었다”며 “세월호 참사 당시 소방방재청을 해체하는 등 국민안전에 오히려 위협을 끼친 박근혜 정부에 절망했던 저는 문재인 대통령님의 약속과 실천을 보면서 정치의 중요함을 온 몸으로 느꼈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그는 “더 많이 구하기 위해, 더 많이 지키기 위해 국민의 손을 맞잡아 본 저이기에 사람이 먼저인, 사람 사는 ‘안전한’ 세상을 만들려면 무엇이 필요한지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며 “우리나라를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나라로 만들고 의정부를 가장 안전한 도시로 만드는데 누구보다 앞장 설 것이며, 세월호 비극과 같이 정부의 무능과 안전 시스템 부족에 우리 소중한 이웃이 죽어나가는 일을 다시는 만들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오 예비후보는 “민주당은 언제나 학벌이나 스펙보다 땀과 눈물을 흘린 사람, 그리고 나 자신보다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싸운 사람들에게 기회를 주었다”며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싸운 사람들에게 기회를 준 자랑스러운 민주당의 역사와 문희상 국회의장, 당원, 의정부시민들께 누가 되지 않도록 온 몸을 던져 뛰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오영환 예비후보는 1988년 경기도 동두천 출생으로 2010년 소방공무원에 임용돼 약 10년간 119특수구조단 산악구조대원, 현장대응단 119구급대원, 수도권119특수구조대 항공대원 등 현장에서 긴급구조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오 예비후보는 2014년 소방공무원 국가직화를 위한 광화문 1인 시위에 참여했으며, 2015년에는 소방영웅들의 이야기와 함께 열악한 환경에서도 구조에 사투를 벌이는 일선 소방관들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 책 <어느 소방관의 기도>를 출간해 저서 인세의 대부분을 순직한 소방관 유가족과 형편이 어려운 가정에 기부하고 있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