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10 (화)

  • 맑음동두천 0.9℃
  • 맑음강릉 6.0℃
  • 맑음서울 5.4℃
  • 맑음대전 9.0℃
  • 흐림대구 7.7℃
  • 맑음울산 6.0℃
  • 구름많음광주 6.9℃
  • 맑음부산 8.2℃
  • 구름많음고창 4.2℃
  • 맑음제주 9.6℃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2.1℃
  • 구름조금거제 5.7℃
기상청 제공

경기도, 연말까지 '경기도형 긴급복지 지원 기준' 한시적 확대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중위소득 90% 이하 위기가구 대상

URL복사

 

경기도가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기 가구 지원을 위한 경기도형 긴급복지제도를 8월 1일부터 추가 확대 시행한다.

 

30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코로나19 등으로 생계 위기에 처한 중위소득 90% 이하(4인가구 기준 427만원) 복지사각지대 위기도민에 대한 경기도형 긴급복지제도 지원 대상 재산기준을 지난 4월 시 지역 2억8,400만원, 군 지역 1억8,700만원으로 확대한데 이어 시 지역 3억2,400만원, 군 지역 2억2,100만원으로 추가 확대한다.

 

경기도형 긴급복지 지원 대상 생계위기 가구는 ▲주소득자가 사망, 가출, 행방불명, 구금 등으로 생계가 곤란하게 된 때 ▲중한 질병 또는 부상을 당한 때 ▲고용보험 수혜마저 끊긴 1개월 이상 소득상실 가구 ▲50% 이하 소득 급감 영세 소상공인 등이다. 4인가구 기준 월 생계비 123만원을 최대 6개월까지 지원 받을 수 있고, 중한 질병에 걸리면 500만원 이내의 입원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경기도는 생계 위기가구 증가에 따른 대응을 위한 정부긴급복지 국비 예산을 총 873억원 확보했다. 올해 4월부터 위기도민 중점 발굴·지원 계획을 통해 7월 24일 기준 지난해 전체 8만4,750가구보다 많은 9만3,174가구를 발굴해 지원해오고 있다.

 

도는 이번 지원 기준 추가완화를 통해 당초 4월~7월까지 진행 중인 ‘코로나19 대응 위기가구 발굴 지원계획’을 연말까지 연장한다. 이 기간 중 1,068억원을 투입 해 위기도민 10만3,062가구를 발굴·지원하는 것으로 목표를 수정하고 시·군의 적극행정 독려,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과 민·관 협력을 통한 지원 강화에 더욱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은 “이번 경기도형 긴급복지 확대를 통해 코로나19 등으로 생계 위기에 처했음에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위기도민들이 소외되지 않고 필요한 지원을 적기에 받을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긴급복지 지원 신청은 주민등록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나 경기도 콜센터(031-120)에서 할 수 있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김민철 의원, 국감질의와 연계된 법안 3건 대표발의
더불어민주당 김민철 국회의원(의정부시乙)은 6일 지난 10월에 행안부, 소방청 등 정부기관들을 상대로 정책질의를 했던 사안들과 연계된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등 지원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 「토양환경보전법 일부개정법률안」, 「소방공무원 보건안전 및 복지 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 등 3건의 법안을 대표발의했다고 9일밝혔다.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등 지원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과 「토양환경보전법 일부개정법률안」은 현행법상 주한미군 공여지의 토양오염을 정화할 책임이 해당 ‘토양’뿐만 아니라 그 하층부에 있는 ‘암반’에도 미친다는 점을 법률에 명시했다. 이는 국방부⋅환경부⋅행안부⋅지자체 등 관련 국가기관들이 현재 벌이고 있는 책임회피성 논쟁에 종지부를 찍고 이들이 국민의 건강⋅안전을 챙기는 데 책임감을 갖고 속히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도록 하려는 것이다. 김 의원은 지난 10월 국정감사에서 경기도청 국감(10. 19.)과 종합감사(10. 26.) 때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진영 행안부장관을 상대로 우선 반환대상 공여지 80곳 중에서 반한된 58곳의 절반인 29곳에서 오염물질이 발견됐음을 지적했다. 특히 의정부 캠프 시어즈 부지(유류저장소) 개발공사를 지적하며,

사회/경제

더보기
도시와 미래㈜, 의정부시에 KF-94 마스크 1만5천매 기탁
의정부시는 지난 3일 도시와 미래㈜가 KF-94 마스크 1만 5천매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시장실에서 열린 마스크 전달식에는 도시와 미래㈜ 현대중 회장과 나승원 대표가 참석했다. 현대중 회장은 “계속되는 코로나-19 상황으로 힘들어하는 시민들에게 도움이 될 방법이 없을까 고민하다가 독감과 코로나-19가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 우려가 높아져 KF-94 마스크를 기탁하게 됐다”고 말했다. 안병용 시장은 “11월로 접어들면서 날씨가 점점 추워짐에 따라 트윈데믹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데 가장 필요한 마스크인 KF-94 마스크를 기부해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의정부청년회의소(회장 한기현)도 코로나19 예방에 힘써달라며 마스크 4만매를 의정부시에 기탁했다. 의정부청소년회의소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활동을 꾸준히 해왔으며, 이번 기부활동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사회적 환원의 선순환 문화가 조성되기를 희망하며, 많은 분들이 기부에 동참하길 바라는 뜻에서 이루어졌다. 한기현 회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다중이용시설에서의 마스크 착용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생각되어 의정부시 일반음식점 및 카페 등에 마스크를 기부하게 됐다”며 “전달된 마스크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