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5.7℃
  • 흐림강릉 26.9℃
  • 서울 25.6℃
  • 대전 27.7℃
  • 흐림대구 28.6℃
  • 흐림울산 28.9℃
  • 흐림광주 28.5℃
  • 흐림부산 29.0℃
  • 구름많음고창 28.9℃
  • 흐림제주 31.4℃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8.5℃
  • 흐림강진군 29.9℃
  • 흐림경주시 28.7℃
  • 흐림거제 27.8℃
기상청 제공

김동근 시장, 시민과 더 가까이...'현장 행정' 실행

G6000번 광역버스 출근길 탑승 현장 확인...증차 및 노선 추가 방안 모색
매주 수요일 시민의 목소리가 있고 시장이 귀를 열어야 할 곳은 어디든 달려갈 계획

 

지난 7월 1일 민선 8기 제33대 의정부시장으로 취임한 김동근 의정부시장이 6일 새벽 일터로 향하는 시민들과 함께 G6000번 광역버스 출근길에 올랐다.

 

G6000번 광역버스는 의정부 민락지구에서 서울 잠실까지 운행하는 직행 좌석버스로 현재 10~25분 간격으로 10대를 운영하고 있다.

 

하지만 의정부 구간 10개 정류소 중 출발지인 의정부 신동 초등학교에서 6개정류소를 채 가지 못해 만차가 되어 뒤쪽 구간 정류소에 탑승하는 시민들이 출근길에 큰 불편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김동근 시장은 자신의 선거 공약 사항인 버스 증차 및 노선 추가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현장 점검에 나섰다.

 

 

이날 산들마을2단지 정류소에는 시민 20여명이 승차 대기 중이었다. 김 시장은 승차 대기 중 시민과 광역버스 출퇴근 불편사항에 대해 대화 후 G6000번 2층 버스를 타고 민락IC 정류장까지 이동해 승차 상황을 점검했다.

 

다행히 2층 버스는 좌석수가 많아 대기 승객이 무사히 모두 승차했지만, 이후 G6000번은 여전히 만차 상황이 발생하여 출근시간 증차가 시급해 보였다.

 

현장 점검을 마친 김동근 시장은 "의정부에서 서울로 광역버스를 타고 출근하는 시민들이 많다는 걸 현장에서 확인했다"며 "서울시와 출퇴근 버스 투입을 협의 중으로 조속히 시민 불편을 해소하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동근 시장은 이번 출근길 광역버스 현장 출동을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시민의 목소리가 있고 시장이 귀를 열어야 할 곳은 어디든 달려갈 계획이다. 또한 의정부 시민이면 누구나 시장의 현장방문을 신청할 수 있는 온라인 창구도 개설 운영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