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3 (일)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2.5℃
  • 맑음대구 4.7℃
  • 맑음울산 6.0℃
  • 맑음광주 4.4℃
  • 맑음부산 7.5℃
  • 맑음고창 1.9℃
  • 구름조금제주 9.7℃
  • 맑음강화 -1.7℃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3℃
  • -강진군 5.0℃
  • 맑음경주시 2.3℃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김동근 시장, 시민과의 1대1 '소통 행보' 호응 커

일조권 침해, 반지하 침수, 대형차량 주차 공간 확보 등 다양한 민원 청취...해결책 마련 고심

 

김동근 의정부시장이 시민과 직접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소통 행보를 지속하고 있어 큰 호응을 얻고있다.

 

19일 김 시장은 의정부2동주민센터에 설치된 '현장 시장실'에서 시민들을 직접 만나 대화를 나눴다.

 

의정부시는 민선 8기 시작과 함께 시민의 삶을 바꾸기 위한 첫걸음으로 '현장 시장실'을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시민들과 진정성 있는 소통을 위해 시장이 직접 매주 동주민센터로 찾아가 시민의 목소리를 청취하고 있다.

 

 

이날 역시 저마다의 사연을 가지고 많은 시민들이 '현장 시장실'을 찾아와 김 시장과 1대1로 마주 앉아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신축 고층 건물로 인한 일조권 침해, 반지하 침수, 전신주로 인한 통행 불편, 교통섬 개선 문의, 대형차량 주차 공간 확보 등의 다양한 주제가 줄을 이었다.

 

쉴 새 없이 이어지는 면담 속에서도 김동근 시장은 찾아온 시민 모두와 끝까지 소통하며 가능한 한 해결방안을 찾아내기 위해 고민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동근 시장은 "시민과의 소통 없이 '내 삶을 바꾸는 도시 의정부'를 만드는 것은 불가능하다"며 "여러분의 이야기를 듣기 위한 '현장 시장실'은 항상 열려있다"고 말했다.

 

한편 시민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는 '현장 시장실'은 매주 금요일 오전 14개 동주민센터를 순회하며 운영되고 있으며, 오는 8월 26일에는 신곡2동주민센터에서 시민들의 목소리를 들을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CRC 통과도로, 개통 이후 교통량 분산 및 운행거리 단축 효과 커
지난 7월 3일 개통한 캠프 레드클라우드(CRC) 통과도로가 개통 이후 출퇴근 시간대 교통량 분산 및 운행거리 단축으로 통행 소요시간이 많이 감소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8일 의정부시에 따르면 CRC 통과도로는 김동근 시장의 공약사업으로, 개통을 위해서는 당초 국방부 소유 부지를 매입해야 했으나 관련 부처와 적극 협의해 매입 없이 사용료를 부담하는 방식으로 운영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시민들의 교통 불편 및 통행 소요 시간 감축은 비용 대비 효과 면에서도 큰 효율을 주고 있다. 통과도로가 개통되기 전에는 CRC 동측 일방통행로로 차량이 집중돼 출퇴근시 교통체증이 심각했다. 개통 이후에는 주변 교차로 지체량이 줄고 가로구간 속도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과거 일 평균 3만 대의 차량(오전 첨두시 1시간 2227대)이 양주 방면 녹양로‧비우로(신호교차로 5개)를 이용했다. 하지만 신호교차로가 없는 CRC 통과도로 개통 이후에는 오전 첨두시 시간당 824대의 분산 효과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토교통부의 교통시설 투자평가지침에 따른 통행시간 가치 기준으로 분석한 결과, 시간 절감 및 이산화탄소 배출 저감 효과로 연간 70억3600만 원이 절감되는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경기도 특사경, 도료 제조사 불법위험물 취급행위 집중 단속
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단장 홍은기, 이하 특사경)이 오는 11일부터 11월 10일까지 한달간에 걸쳐 페인트 등 도료를 제조․취급하는 사업장을 대상으로 위험물안전관리와 소방시설에 대한 위법행위를 집중 단속한다. 단속 대상은 경기도에 등록된 도료 제조 업체 중 위험물을 제조․취급하는 20개소다. 특사경은 도료업체의 산업특성상 위험물을 사용해야 하고, 사용량도 많아 화재 등 재난사고 발생시 위험성이 크다고 보고 방문 단속을 통해 위험 요소를 사전에 차단한다는 방침이다. 주요 단속내용은 ▲허가없이 위험물제조소등을 설치하는 행위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불법 저장․취급하는 행위 ▲위험물 정기점검을 하지 아니하거나 점검기록을 허위로 작성하는 행위 ▲사업장 내 소방시설 폐쇄․차단 행위 등이다. '위험물안전관리법'에 따라 설치허가를 받지않고 위험물 제조소 등을 설치한 행위는 5년 이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제조소 등이 아닌 장소에서 저장하거나 취급한 행위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 위험물 정기 점검을 하지 않거나 점검기록을 허위로 작성한 행위는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또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