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금)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6.7℃
  • 맑음대전 -6.3℃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1.3℃
  • 구름많음광주 -1.4℃
  • 흐림부산 0.5℃
  • 구름많음고창 -3.4℃
  • 제주 5.7℃
  • 맑음강화 -9.4℃
  • 구름조금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5.1℃
  • 흐림강진군 0.2℃
  • 흐림경주시 -1.7℃
  • 흐림거제 2.0℃
기상청 제공

경기도소방, 지난해 119신고접수 254만 건 육박…전국 최다 기록

119신고접수 통계 분석 결과 발표...전년대비 4.8% 증가

지난해 경기도소방에 걸려온 119신고접수가 254만건에 육박해 전국 최다 신고 건수를 기록했다.

 

화재와 구조, 구급 등 출동신고는 꾸준히 증가한 반면 오접속‧무응답은 전년대비 30% 가까이 감소했다. 이밖에 119전화의 응급의료상담 처리 건수가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해 이 분야에 대한 도민들의 수요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6일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접수된 경기도 119신고는 253만 744건으로 2021년 같은 기간 241만 4,262건과 비교해 4.8%(11만 6,482건) 증가했다. 하루 평균으로 따지면 6,934건, 1시간 평균은 289건, 1분당 4.8건이 접수된 셈이다.

 

화재와 구조, 구급 등 출동 신고는 지난해 109만 9,731건으로 2021년(95만 5,334건)보다 15.1%(14만 4,397건) 증가했다. 반면, 유관기관 이첩, 안내 등 비출동신고는 지난해 143만 1,013건으로 2021년(145만 8,928건)보다 1.9%(2만 7,915건) 감소했다.

 

출동신고 가운데 화재 신고는 2021년 11만 458건에서 2022년 12만 6,178건으로 14.2%(1만 5,720건), 구조 신고는 2021년 18만 481건에서 2022년 19만 8,727건으로 10.1%(1만 8,246건), 구급 신고는 2021년 64만 2,179건에서 2022년 75만 549건으로 16.9%(10만 8,370건)씩 각각 증가했다.

 

비출동신고 중에서는 유관기관 이첩 및 안내 건수가 2021년 65만 197건에서 2022년 77만 6,821건으로 19.5%(12만 6,624건) 껑충 뛴 반면 오접속‧무응답은 2021년 64만 9,003건에서 2022년 47만 4,983건으로 26.8%(17만 4,020건) 감소했다.

 

눈에 띄는 것은 119 응급의료상담 처리 건수가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한다는 점이다. 응급의료상담 처리 건수는 지난 2020년 20만 6,442건에서 2021년 25만 1,260건, 2022년 35만 8,518건으로 해마다 늘었다.

 

지난해 응급의료상담 처리 중 병원‧약국 안내는 15만 321건으로 2021년(8만 3,796건)보다 79.4%(6만 6,525건), 질병상담은 8만 7,266건으로 2021년(6만 5,494건)보다 33.2%(2만 1,772건), 응급처치 지도는 8만 1,739건으로 2021년(6만 6,686건)보다 22.6%(1만 5,053건) 각각 증가했다.

 

조선호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장은 "119 신고의 시기별, 지역별 특성 등을 세밀하게 분석해 소방안전 정책 수립과 현장대응 능력 향상에 활용할 계획"이라며 "반드시 도움이 필요한 곳에 119가 출동할 수 있도록 긴급한 경우에만 신고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김민철 의원, 국회의원 선거제도 개혁 '공직선거법' 개정안 대표발의
김민철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의정부시을)이 지난 19일 현행 국회의원 선거제도의 개혁방안을 담은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이번 김민철 의원의 개정안에 따르면 개별 권역에서 각 정당에 배분되는 보정의석은 정당별 지역구 의석수에 비례해 산정된다. 이러한 방식은 통상적인 인구수 비례 방식과 비교할 때 인구수가 적은 권역에도 보정의석이 많이 할당될 수 있기 때문에 지역구도 완화에 도움이 될 수 있다. 김 의원은 "선거제도의 급격한 변경은 정당체계의 혼란을 야기할 수 있으므로 현행 준연동형을 보정형으로 변경하는 최소침윤적 방법을 통해 지역구선거의 불비례 개선효과를 꾀할 필요가 있다"며 개정안 제안이유를 밝혔다. 이어 김 의원은 "(준)연동형 비례제는 비례대표 의석 비율이 높지 않으면 온전히 작동하기 어려운 반면, 스칸디나비아 국가(스웨덴, 덴마크, 노르웨이, 아이슬란드)의 보정형은 보정을 목적으로 하기 때문에 현행 47석으로도 유의미한 효과를 보일 수 있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김 의원은 "모름지기 선거제도 개혁이란 한 번에 과도하게 뜯어고치기보다는 점진적·단계적으로 진행하면서 제도효과를 최적화할 수 있는 방안을 세밀하게 검증하는 과정을 거쳐야 유

사회/경제

더보기
의정부전통시장 일원 도로 개선 사업 본격화되나
불법으로 도로를 점용한 채 짧게는 수년에서 길게는 수십년 동안 영업을 해 온 의정부전통시장 및 통닭거리 일원(태평로 89번길)의 가로환경개선사업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이하 재단)은 지난 12일 화재발생 시 소방로 확보 및 안전한 통행을 위해 정비대상구역의 상인들을 대상으로 2차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재단은 의정부시청 관련부서(기업경제과·건축과·도로과·위생과·흥선동허가안전과)와 의정부소방서 재난예방과 및 정비대상구역 상인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가로환경개선 사업 추진경과 및 정비구간에 대해 설명했다. 이번 가로환경개선사업은 태평로89번길 일원을 △제1구간 80m(제일시장북측출입구~엘마트구간) △제2구간 100m(육거리~제일시장구간) △제3구간 40m(통닭거리구간) △제4구간 200m(의정부시장~제일시장 아케이드구간)]로 나누어 진행할 예정이다. 의정부시 소유인 해당 구간의 도로는 도로폭이 8m이나 그동안 상인들이 자신들의 영업을 위해 불법으로 데크·판매대·어닝·냉동고·조리대 등을 설치해 놓은 탓에 현재는 도로폭이 2~3m로 좁아져 시민들의 통행 불편은 물론 화재 시 비상 소방차량 진입도 어려워 정비를 요구하는 민원이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