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8℃
  • 구름조금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17.9℃
  • 구름많음대전 19.0℃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15.7℃
  • 구름많음광주 19.8℃
  • 맑음부산 18.2℃
  • 구름많음고창 16.6℃
  • 구름조금제주 17.8℃
  • 구름많음강화 13.2℃
  • 구름많음보은 15.9℃
  • 구름조금금산 16.0℃
  • 구름조금강진군 16.2℃
  • 맑음경주시 17.0℃
  • 맑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고산동 물류센터' 타 사업으로 전환...사실상 '백지화'

의정부시, 복합문화융합단지 사업추진 상생협약 체결

 

의정부 지역 정치권 및 시민들의 반대가 이어져온 '고산동 물류센터'가 사실상 백지화 수순을 밟게 됐다.

 

의정부시는 23일 고산동 물류센터를 타 사업으로 전환해 상생발전을 도모하고자 의정부리듬시티(주), 코레이트리듬시티전문투자형사모부동산투자 유한회사 및 ㈜엠비앤홀딩스와 사업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시장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고산신도시연합회 주민들도 참석해 이를 적극 환영했다.

 

시는 김동근 시장 취임 이후부터 물류센터 사업 전환에 대해 사업시행자와 지속적으로 협의했다. 사업시행자 또한 지역주민이 반대하는 사업을 추진하기보다는 지역주민과 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사업을 도모하고자 상호 합의하에 이번 협약을 이끌어냈다.

 

이번 협약으로 시는 사업시행자와 함께 지역주민과 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대안사업을 강구한다.

 

특히, 조속한 행정적 지원을 통해 그동안 물류센터로 인해 불안해 하던 주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 여건을 제공하고, 복합문화융합단지 도시개발사업 정상화를 통한 양질의 기업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김동근 시장은 "앞으로 헤쳐나가야 할 일이 많지만 고산동 물류센터 사업계획 전환을 기점으로 살기 좋은 도시,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며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한편 문제가 된 '고산동 물류센터' 부지는 당초 '스마트팜'이 들어서기로 예정된 부지였으나 안병용 전 시장 재임시기인 2020년 12월, 사업자로부터 물류센터로 용도변경 신청이 들어와 중앙도시계획위원회에 상정돼 승인됐으며, 다음해인 2021년 7월 의정부도시계획위원회 심의도 통과해 변경승인이 최종 확정됐다.

 

이후 사업자는 2021년 10월 '1-1부지'에 대한 건축허가를 신청해 같은해 11월 허가가 났으며, '1-2부지'는 2022년 1월 건축허가를 신청해 같은해 5월 허가를 득하자 고산동 주민들이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이에 지난 6.1지방선거(2022년)에 출마했던 국민의힘 소속 김동근 시장후보 뿐만 아니라 더불어민주당 소속 김원기 시장후보 또한 고산동 주민들의 피해를 우려해 물류센터 조성 백지화 검토를 공약으로 내세웠으며, 다수의 시·도의원 후보들도 물류센터 백지화에 의견을 같이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서정대 혁신지원사업단-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지역경제 ESG확산 위한 업무협약 체결
서정대학교(총장 양영희) 혁신지원사업단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지난 23일 각 기관의 상호발전 및 지역경제 ESG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인천경기북부지역본부 이도열 본부장, 김권용 의정부센터장, 노태현 의정부센터 주임, 양주시 일자리경제과 조명희 과장, 서정대학교 위상배 혁신지원사업단장, 이지훈 혁신지원사업부단장, 진진희 대외협력과장, 차한솔 지역협업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지역 내 소상공인․전통시장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서정대학교 혁신지원사업의 안정적인 운영 및 활성화를 위한 협력, △각 기관 지원사업 홍보 및 확산을 위한 상호 협력, △기관 상호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 ESG 확산 협력 등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인천경기북부지역본부 이도열 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지역 내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 지원과 혁신지원사업 기관 상호협력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기관의 상호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서정대학교 위상배 혁신지원사업단장은 "서정대학교의 다양한 인프라와 인적·물적 자원을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다양한 프로그램 및 사업과 연계함으로써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새로운

사건/사고

더보기
道 특사경, 짝퉁 보관·유통 대형 창고 등 위조상품 대거 적발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28일 인적이 드문 외진 곳에 위치한 매장에서 가짜명품을 판매한 불법체류자 신분의 외국인과 짝퉁을 대량으로 보관·유통하는 대형 창고 운영자 등 상표법을 위반한 13명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도가 검거 과정에서 압수한 위조 상품은 의류, 향수, 악세사리 등 3978여 점, 정품가 기준으로 17억 원 상당이다. 주요 적발 사례를 살펴보면 불법체류자 A는 포천시에서 B가 운영하는 대형 짝퉁 유통·보관 창고에서 실시간 소셜네트워크 라이브 방송을 하면서 불특정 다수를 상대로 위조상품을 판매해 상표법 위반으로 적발됐다. 이 과정에서 정품가액 4억3000만원 상당의 위조상품 801점을 압수했다. 피의자 C는 광주시에서 창고형 할인매장을 운영하며 '사업장 폐업을 앞두고 막바지 대규모 반값 세일 행사'를 하는 것처럼 홍보하면서, 방문한 고객을 상대로 유명 의류브랜드의 상표를 도용한 위조상품을 판매하는 등 상표법을 위반해, 정품가액 2600만 원 상당의 위조상품 60점을 압수했다. 피의자 D는 하남시에 위치한 골프연습장 회원들을 대상으로 '골프의류들이 정품 로스제품이며, 현금 결제시 반값 할인을 해주겠다'는 내용의 문자메세지를 발송하는 방법으로 홍보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