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8 (일)

  • 구름조금동두천 26.3℃
  • 구름조금강릉 25.2℃
  • 구름조금서울 27.5℃
  • 구름조금대전 26.9℃
  • 구름조금대구 29.0℃
  • 구름많음울산 27.6℃
  • 구름많음광주 28.1℃
  • 구름많음부산 29.8℃
  • 구름많음고창 24.1℃
  • 구름많음제주 27.0℃
  • 맑음강화 26.2℃
  • 구름조금보은 28.1℃
  • 구름많음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28.1℃
  • 구름많음경주시 29.5℃
  • 구름많음거제 29.0℃
기상청 제공

양주시, 음식점 18개소 국가인증 '위생등급' 지정돼

시민들이 믿고 선택할 수 있는 깨끗하고 안전한 음식점으로 인정 받아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관내 18개소의 음식점이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관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 평가에서 등급을 지정받았다고 16일 밝혔다.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음식점의 위생상태를 평가해 위생 관리 수준이 우수한 음식점을 3단계(매우우수, 우수, 좋음)로 등급별로 지정하고 이를 공개해 소비자의 선택권을 보장하는 국가 인증 제도로서 지난 2017년 처음 시행됐다.

 

올해는 7월부터 지정을 시작해 현재까지 일반음식점을 비롯한 휴게음식점, 제과점 등 관내 18개소가 위생등급을 지정받았다.

 

등급 평가는 객관성과 전문성을 위해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에 위탁해 실시하며 평가 결과에 따라 ▲90점 이상은 매우우수, ▲85점이상 90점미만은 우수, ▲80점이상 85점미만은 좋음으로 지정한다.

 

이번에 위생등급 평가가 이뤄지며 ▲이디야 양주옥정로데오점, 양주미소점, 양주삼숭점 등 3개소가 ‘매우 우수’등급을, ▲참숯불본가 더 프라임 등 15개소가 ‘좋음’ 등급에 지정됐다.

 

시 관계자는 “음식점 위생등급제를 통해 시민들이 깨끗하고 안전한 음식점을 믿고 선택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주시 위생등급지정업소의 세부현황은 양주시 보건소 홈페이지(www.yangju.go.kr/health)내 지정업소 현황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의정부시,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최대 50만원 지원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코로나19 여파로 개점 휴업상태인 영세 소상공인 피해점포에 대해 재개장 비용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지난해 연평균 매출총액이 2억 원 이하인 점포 중 코로나19로 인해 1월 매출총액 대비 2~4월 중 어느 한 달의 매출총액이 50%이상 감소한 소상공인이며, 재개장을 위해 구입한 재료비, 소모품·비품 구입비, 홍보·마케팅 비용 및 공과금·관리비 등을 지원한다. 해당 소상공인들은 6월 22일부터 7월 3일까지 의정부시청 일자리경제과(별관 3층)를 방문해 접수하고,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한편 의정부시는 선한 건물주 재산세 감면, 소상공인 자녀 장학금 지원, 의정부사랑카드 인센티브 확대지급, 희망일자리·단기일자리 사업 및 지하상가 임대료·관리비 경감 등으로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을 직접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지방세 유예, 화훼농가지원, 상수도요금 감면, 불법주정차 단속유예, 도로점용료 감면, 풍수해보험 가입지원, 구내식당 휴무제를 통한 관내 식당 이용 등의 간접지원 사업도 활발히 펼치고 있다. 권영일 일자리경제과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관내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