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수)

  • 구름많음동두천 9.2℃
  • 구름많음강릉 6.0℃
  • 구름많음서울 8.7℃
  • 구름많음대전 4.9℃
  • 구름많음대구 2.8℃
  • 구름많음울산 9.0℃
  • 흐림광주 6.9℃
  • 구름많음부산 11.1℃
  • 흐림고창 10.3℃
  • 구름많음제주 12.1℃
  • 구름많음강화 8.9℃
  • 구름많음보은 -0.5℃
  • 구름많음금산 2.2℃
  • 구름많음강진군 3.4℃
  • 구름많음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교육/문화

의정부예술의전당, (재)의정부문화재단으로 새 출발

건전한 지역문화 발전 토대 마련 위한 다양한 역할과 행보 기대돼

 

의정부예술의전당이 재단법인 의정부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식)으로 새롭게 출범한다.

 

의정부예술의전당은 지난 2007년 재단법인으로 전환하여 운영의 효율성과 전문성을 강화하며, 의정부를 비롯한 경기북부 지역의 대표적인 문화공급원으로서 지방문예회관 운영의 롤모델로 자리매김해 왔다.

 

21일, 의정부예술의전당 국제회의장에서 개최된 출범식에는 안병용 의정부시장을 비롯한 지역 유관기관 단체장 등 주요인사와 의정부시민, 문화예술 관계자 등 150여명의 내외빈들이 참석해 의정부문화재단의 출범을 축하했다.

 

그동안 경기북부지역의 실질적인 기초문화재단 역할을 수행하며 지역문화예술발전에 큰 몫을 해오고 있는 의정부예술의전당은 이번 (재)의정부문화재단 출범을 통해 좀 더 체계적이고 깊이 있는 문화사업을 추진해 나갈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게 됐다.

 

손경식 의정부문화재단 대표이사는 “그동안 의정부예술의전당이 펼쳐왔던 다양하고 창의적인 문화예술 활동을 넘어서 지역문화예술 창달을 위한 문화재단으로서 새로운 역할과 활동 영역에 대한 정체성을 확립하여 보다 폭넓은 지원을 확대해 나가고자 한다” 라며 문화재단 출범의 의미를 전했다.

 

안병용 시장은 “지난 20년간 경기북부의 대표 문화기관으로서 지역 이미지 쇄신에 큰 역할을 해온 의정부예술의전당이 이제 문화재단이라는 큰 집을 마련하고 좀 더 포괄적인 문화예술 사업의 큰 그림을 그려나갈 수 있게 되어 우리 시민들 일상의 변화가 기대된다.”라며 의정부문화재단의 새로운 출발을 축하했다.

 

한편 의정부문화재단 관계자는 향후 재단이 ‘각종 문화예술 정책개발 및 지원 사업 강화’, ‘문화예술교류 확대’, ‘문화예술 창작 및 보급을 통한 지역문화 활성화’, ‘문화자원 및 전문 인력 발굴’ 등을 비롯해 ‘문화도시 의정부시’ 조성을 위한 지역 공동체의 구심점으로서 건전한 의정부시 문화예술 환경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의정부시, 제5회 한·중 공공외교 평화포럼 국회의원회관서 개최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지난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제5회 한·중 공공외교 평화포럼을 개최해 한반도 정세 변화에 따른 새로운 협력방안을 모색하고, 동북아 평화와 번영을 위해 다양한 논의를 이어갔다. 5일 시에[ 따르면, 의정부시가 주최하고 의정부시와 중국 차하얼학회, 한국국제문화교류원이 공동 주관한 이번 포럼에는 문희상 국회의장을 비롯해 안병용 의정부시장, 한팡밍 중국 차하얼학회 회장, 박정 더불어민주당 의원(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간사),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의원, 한·중 전문가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안병용 시장은 개회사를 통해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은 해에 포럼을 통해 동북아 평화를 논의할 수 있어 좋은 기회”라고 밝혔다. 또한, 올해는 미·중, 북·미, 한·일 관계 등 한반도 주변 국가들이 그 어느 때 보다도 갈등이 많았고, 서로에게 많은 과제를 안게 되었으며 한반도 정세변화에 따른 한·중간 새로운 협력방안 모색을 주제로 하는 이번 포럼은 동북아 평화라는 하나의 열망을 갖고 우정을 나눌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안 시장은 “의정부시는 중국 차하얼학회와 함께 급변하는 주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