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6 (목)

  • 흐림동두천 24.5℃
  • 흐림강릉 22.2℃
  • 서울 25.5℃
  • 흐림대전 26.5℃
  • 대구 28.4℃
  • 구름많음울산 27.4℃
  • 광주 27.9℃
  • 박무부산 25.5℃
  • 흐림고창 28.5℃
  • 구름많음제주 31.3℃
  • 흐림강화 25.3℃
  • 구름많음보은 25.8℃
  • 흐림금산 26.2℃
  • 흐림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27.2℃
  • 흐림거제 27.4℃
기상청 제공

사회/경제

의정부소방서, '불 나면? 대피먼저!' 적극 홍보

 

의정부소방서(서장 홍장표)는 화재 발생 시 대피가 늦어 발생하는 인명피해를 줄이기 위해 기존의 초기 화재 진압에 집중했던 방법을 벗어나 불이 나면 우선 먼저 대피 할 것을 홍보하고 나섰다.

 

최근 화재는 과거에 비해 가연성 건축 자재의 사용이 증가하면서 불에 탈 경우 화재의 속도가 빠르고 다량의 독성가스 발생으로 인명피해로 이어질 위험이 커졌다. 특히, 건축물의 대형화로 구조가 복잡해져 대피로를 찾기에 어려움이 있는 등 과거에 비해 대피 시간이 짧아졌다.

 

이러한 상황과 현대건축의 추세에 맞게 화재 시 대응요령도 변화되어야 하는 실정에 따라 기존의 초기 화재 진압에 집중했던 방법에서 '불이 나면 먼저 대피할 것'을 적극 홍보하고 있다.

 

의정부소방서는 특히 인구 유동이 많은 다중이용업소, 다중밀집지역, 학교 등에 ‘불 나면 대피 먼저’ 리플릿, 포스터 등을 배부하고 화재예방 캠페인이나 어린이 등 소방안전교육 등을 통해 집중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홍장표 의정부소방서장은 “화재 발생 시 초기 화재 진압도 중요하지만 안전을 위해 가장 먼저 취해야 할 행동은 ‘대피 먼저’ 라는 안전 문화 의식이 확산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의정부시의회, 후반기 원(院) 구성 이변 속출
초선의 무소속 오범구 의원이 모든 사람들의 예상을 깨고 제8대 의정부시의회 후반기 의장에 당선됐다. 부의장에는 3선인 미래통합당 소속 구구회 의원이 선출됐으며, 상임위원장 3석 또한 통합당이 싹쓸이했다. 의정부시의회는 3일 오전 11시 후반기 원 구성을 위한 제299회 임시회를 개의하였으나 안지찬 의장이 개의 4분여 만에 당 대표들 간 협의가 마무리되지 않았다며 정회했다. 이후 각 당의 대표 및 시의원들은 협의안을 이끌어내기 위해 몇 차례에 걸쳐 비공개 회의를 진행하였으며, 오후 7시에 이르러 임시회를 속개했다. 이날 더불어민주당은 재선의 정선희 의원을, 미래통합당은 3선의 구구회 의원을 후반기 의장 후보로 내세웠으며, 초선인 무소속 오범구 의원 또한 의장 선거에 나섰다. 투표 결과, 오범구 의원이 8표를 득표하며 5표를 얻는데 그친 정선희 의원을 제치고 후반기 의장에 당선되는 이변을 낳았다. 오 의원은 5명의 통합당 의원들의 표와 지난 총선 당시 오 의원과 함께 민주당을 탈당한 김정겸, 김영숙 의원의 표를 얻은 것으로 추측된다. 이어 부의장 선거가 진행됐으나, 5명의 민주당 의원들이 의장 선거 결과에 반발하며 본회장을 빠져나갔고, 구구회 의원이 출석의원 9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