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7℃
  • 흐림강릉 24.2℃
  • 흐림서울 25.5℃
  • 대전 23.4℃
  • 대구 23.2℃
  • 울산 24.4℃
  • 광주 23.8℃
  • 천둥번개부산 24.7℃
  • 흐림고창 24.4℃
  • 흐림제주 30.1℃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1.6℃
  • 흐림금산 22.6℃
  • 흐림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3.3℃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교육/문화

의정부시, '2020 올해의 책' 선정

총 183권 후보도서 중 어린이, 청소년, 성인 분야 각 1권씩 최종 3권 선정

 

의정부시가 ‘2020년 올해의 책’으로 어린이분야 진수경 작가의 ‘뭔가 특별한 아저씨’, 청소년분야 황영미 작가의 ‘체리새우:비밀글입니다’, 성인분야 김지혜 작가의 ‘선량한 차별주의자’을 각각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공유하고 독서하는 분위기를 조성을 위해 2011년부터 선정하고 있는 ‘의정부시 올해의 책’은 도서관 사서, 독서동아리, 관내 대학도서관 및 사서 교사 등으로 구성된 선정단과 시민들의 추천 등 총 183권의 후보도서를 선정단의 토론, 면밀한 검토 및 시민 선호도 투표를 통해 어린이, 청소년 및 성인 분야 각 1권씩 최종 3권을 선정했다.

 

어린이분야 진수경 작가의 ‘뭔가 특별한 아저씨’는 머리를 기르는 아저씨를 통해 다름을 받아들일 수 있는 열린 마음을 주제로, 성별에 대한 고정관념과 일상 속에서 실천하는 평범한 사람들의 나눔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청소년분야 황영미 작가의 ‘체리새우:비밀글입니다’는 관계의 굴레와 스트레스에서 벗어나 스스로를 사랑하기까지의 과정을 담은 성장기로, 사회의 축소판인 교실에서 아이들이 관계로 인해 겪는 복잡한 고충은 사회생활에서 맞부딪치는 문제처럼 성인들도 충분히 공감 할 수 있는 책이기도 하다.

 

또한, 성인분야 김지혜 작가의 ‘선량한 차별주의자’는 노키즈존, 결정장애 등 일상 속에 숨어있는 차별과 혐오의 순간을 살펴보고 진정한 평등이 무엇인지 곰곰이 생각해 볼 수 있는 책이다.

 

한편, 의정부시는 올해로 9번째 맞는 ‘올해의 책’이 선정됨에 따라 향후 작가와의 만남, 독서토론 모임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김성원 국회의원, 연천 수해현장 방문..."특별재난지역 지정 앞장서겠다"
김성원 국회의원(미래통합당, 동두천·연천)은 지난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연천군 일대 수해 현장을 방문, 수재민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피해주민을 위로했다. 김 의원은 먼저 이번 폭우로 인한 희생자에 대해 위로의 말을 전하고 “아직 태풍의 영향이 끝나지 않아 추가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면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제1야당 원내수석으로서 연천・동두천을 포함해 경기도가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이와 함께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부처와 조속히 지원대책을 수립해 주택 침수로 실의에 잠긴 주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앞장서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매년 폭우때마다 큰 피해를 입는 수해취약지역에 대해 원인을 분석하고 근복적인 해결책을 제시하겠다”면서, “재난예방대책은 물론 피해주민의 생활안정 지원을 위한 예산 확보를 위해 더 악착같이 일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김 의원은 5일 동두천시청과 연천군청을 방문해 공무원 등 재난대책관계자들과 피해상황을 점검하며 “인명 및 재산피해 최소화 및 피해복구를 위해 노력해주시는 공무원, 의용소방대, 봉사단체 등 모든 관계자분들께 깊은 감사드린다”면서 “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