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3.5℃
  • 구름조금강릉 5.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7.5℃
  • 맑음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9.4℃
  • 맑음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12.7℃
  • 구름조금강화 2.5℃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5.7℃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사회/경제

의정부시, 공적 마스크 판매 약국 44곳에 인력 지원

공적마스크 구매수요 폭증으로 시민 불편 및 약국 애로사항 동시 노출돼

 

의정부시는 공적 마스크를 판매하는 관내 약국의 높은 피로도를 해소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공무원 및 자원봉사자들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인해 공적 마스크 구매수요가 폭증해 시민불편 뿐만 아니라 판매 현장인 약국의 애로사항도 동시에 노출됐다.

 

특히, 공적 마스크 5부제 시행으로 기존 업무 처리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약국이 늘고 있어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는 3월 11일 관내에서 운영 중인 185개 약국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벌였다. 그 결과, 인력지원을 요청한 44개 약국에 대해 보조인력 44명을 우선 투입하기로 결정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마스크판매 현장에서 시민 및 약사의 어려움이 없는지 현장에서 직접 파악하도록 지시하였으며, 이에 12일에는 공무원들이 직접 40여 곳의 약국에 판매지원을 나가 시민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기도 했다.

 

이번에 투입되는 보조인력은 코로나19 사태가 종료될 때까지 코로나 관련 홍보물 배부 및 마스크 5부제 시행 안내, 마스크 분리 및 포장 등의 보조업무를 맡을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불편사항을 제거하기 위해 현장의 소리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마스크 구매방식을 적극적으로 개선해 나갈 방침”이라며,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여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