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사회/경제

양주 옥정 '월드메르디앙 라피네트 더 테라스' 26일 입주 시작

양주시, 사용승인 허가...시공사, 지적된 하자 공사 보완

 

양주시 옥정동 일원에 단일평형 총 188가구 규모로 공급된 '월드메르디앙 라피네트 더 테라스'가 지난 2월 6일 양주시로부터 사용승인을 득하고 오는 26일부터 입주를 시작한다.

 

'월드메르디앙 라피네트 더 테라스'는 공급 당시 분양권 전매제한, 실거주의무, 청약통장, 재당첨제한 등의 규제를 받지 않고, 단독주택의 장점과 아파트의 장점이 결합된 새로운 주거 상품인 블록형 단독주택으로 설계돼 수요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지난해 12월 초 입주예정자 사전점검 당시 하자 공사 문제가 일부 언론을 통해 알려지면서 입주예정자들의 불만이 쏟아졌다.

 

이 단지는 마무리 공사가 한창 진행중인 지난해 12월 3일과 4일, 사전점검을 실시했다. 그 결과 세탁실 수전 및 배수관 미설치, 창문 안전장치 미비, 벽지 및 몰딩 마감 불량, 인·차도 구분 미흡, 소방시설 미비 등 여러가지 하자가 지적됐다.

 

이에 시공사는 지적된 하자 사항을 받아들여 중점적으로 보수공사를 진행하였으며, 최근 경기도 품질검사와 두 차례의 양주시청 사용승인 특별 검사를 모두 통과했다.

 

특히 이 단지는 주택법이 아닌 건축법을 적용 받기 때문에 경기도 품질점검 대상은 아니지만 검사 절차도 진행했다.

 

현재 시공사 측은 오는 26일 입주에 앞서 지난 15일부터 단지 내에 A/S접수처를 설치해 놓고 혹시 모를 하자 보수 신청을 접수 받고 있다.

 

지난해 사전점검 당시 하자 공사 논란을 해소하기 위해 주택 내외부를 공개하고 입주 예정자들이 직접 눈으로 하자 여부를 확인 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의정부시, 2월말까지 포트홀 중점 정비 나서
의정부시는 겨울철 내린 비와 잦은 눈으로 도로 곳곳에 포트홀이 발생함에 따라 운전자들의 안전사고 대비를 위해 2월말까지 집중 점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는 우선 점검반을 구성해 주요 도로의 포트홀을 긴급 점검하고, 도로안전기동반을 투입해 이번 주말(24일)부터 포트홀 응급보수 등 정비에 나섰다. 또한, 도로상에 설치된 맨홀도 집중 점검을 병행할 예정이다. 맨홀은 수도관, 하수관, 지하 전선 및 기타 관로 등의 정비를 위해 설치된 시설물로, 해당 시설물의 관리주체 기관에 파손 및 맨홀 주변 침하 등을 신속히 점검하고 보수하도록 통보했다. 겨울철에 포트홀 발생이 빈번한 원인 중 하나는 도로에 쌓였던 눈이 아스팔트 사이로 침투해 얼고 녹는 과정을 반복하면서 도로에 균열을 만들기 때문이다. 특히, 제설작업을 위해 뿌린 염화칼슘이 콘크리트나 아스팔트 도로면을 경화시켜 포트홀 발생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이에 시는 지난해부터 인공지능(AI) 도로 위험정보 서비스를 통해 도로상에 발생한 포트홀 등 위험 요인을 분석해 즉시 정비하고 있다. 한편 시는 이번 점검 및 정비기간 동안 발생한 결함 구간에 대해서는 기온이 상승하는 3월 중에 일제 보수공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경기도 특사경, 도료 제조사 불법위험물 취급행위 집중 단속
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단장 홍은기, 이하 특사경)이 오는 11일부터 11월 10일까지 한달간에 걸쳐 페인트 등 도료를 제조․취급하는 사업장을 대상으로 위험물안전관리와 소방시설에 대한 위법행위를 집중 단속한다. 단속 대상은 경기도에 등록된 도료 제조 업체 중 위험물을 제조․취급하는 20개소다. 특사경은 도료업체의 산업특성상 위험물을 사용해야 하고, 사용량도 많아 화재 등 재난사고 발생시 위험성이 크다고 보고 방문 단속을 통해 위험 요소를 사전에 차단한다는 방침이다. 주요 단속내용은 ▲허가없이 위험물제조소등을 설치하는 행위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불법 저장․취급하는 행위 ▲위험물 정기점검을 하지 아니하거나 점검기록을 허위로 작성하는 행위 ▲사업장 내 소방시설 폐쇄․차단 행위 등이다. '위험물안전관리법'에 따라 설치허가를 받지않고 위험물 제조소 등을 설치한 행위는 5년 이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제조소 등이 아닌 장소에서 저장하거나 취급한 행위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 위험물 정기 점검을 하지 않거나 점검기록을 허위로 작성한 행위는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또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