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0.7℃
  • 구름많음강릉 7.0℃
  • 구름많음서울 2.2℃
  • 흐림대전 2.8℃
  • 흐림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6.7℃
  • 구름많음광주 5.3℃
  • 구름많음부산 7.8℃
  • 구름많음고창 2.6℃
  • 흐림제주 10.8℃
  • 구름많음강화 2.9℃
  • 흐림보은 -0.6℃
  • 구름많음금산 0.1℃
  • 흐림강진군 4.8℃
  • 흐림경주시 2.4℃
  • 구름많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신년사> 정성호 양주 국회의원

 

존경하는 23만 양주시민 여러분, 정성호 국회의원입니다.

 

2020년 경자년 새해에도 늘 건강하시고 가정에 평화와 행복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국회가 제 구실을 못하고 있습니다. 고개를 들고 다닐 수 없을 정도로 자괴감이 듭니다. 야당을 탓하기 전에 입법부의 일원으로서 저부터 반성하고 사죄드립니다.

 

지난 한 해, 여의도는 국민들 걱정만 끼쳤지만 양주는 새로운 도약을 알리는 낭보들로 풍성했습니다.

 

첫째, 접근성 개선입니다. 전철 7호선 도봉산~옥정 광역철도 착공, 옥정~포천선 사업계획 적정성 검토 완료, GTX-C 민자 적격성 통과, 덕정역 복합환승센터 광역교통 2030 반영, 회정역 신설 승인, 교외선 용역예산 국비 확보, 장흥~광적 국지도 발주 등 양주의 급속한 광역교통망 확충에 전국이 주목하고 있습니다.

 

둘째, 자족성 제고입니다. 경기양주테크노밸리 중앙투자심사 통과, 양주역세권 개발사업 착공, 덕정 도시재생뉴딜 공모 선정, 신산시장 복합센터 국비 확보, 양주청년센터 개소,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상담센터 유치 등 양주가 수도권 변방이 아니라 일자리 많고 쾌적한 경기북부 거점도시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셋째, 편의성 증진입니다. 양주아트센터 예비타당성 조사 착수, 복합커뮤니티센터 공모 선정, 어울림센터 발전종합계획 반영, 은남 재활물리치료센터 국비 확보, 장흥문화공연장 착공, 옥정호수도서관 개관, 6개 초등학교 실내체육관 건립 확정 등 시민이 편안한 양주, 내일이 기대되는 희망도시로 성장하고 있습니다.

 

십여년 묵은 숙원사업 뿐만 아니라 주요 지역현안과 여러 예산사업들도 정부와 시청 공무원들의 적극적인 배려와 협조로 함께 해결했습니다.

 

이 모두가 더 큰 발전, 더 빠른 변화를 바라는 시민 여러분들의 변함없는 성원과 격려 덕분입니다. 감사합니다.

 

성과로 말하는 정성호, 양주시민의 꿈과 열망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습니다.

 

올해도 쉼 없이 뛰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원하는 일들 모두 이루시길 응원합니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국은주 예비후보, 출판 기념회 성황 이뤄
제21대 총선 의정부(을) 자유한국당 국은주 예비후보가 14일 낙원웨딩홀에서 ‘지금 꿈과 희망의 시간’ 출판 기념회를 가졌다. 이날 출판기념회는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심재철 국회의원, 자유한국당 경기도당위원장 송석준 국회의원 등이 축하 영상과 축전을 보내왔으며, 정하균 (전)국회의원, 유영진 보사동우회 사무총장, (전)경기도의원 자유한국당 대표 최호와 의정부 시·도 의원 및 지지자 8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자유한국당 심재철 국회의원은 축전을 통해 “국은주 후보자는 의정부시의회와 경기도의회에서의 의정활동을 통해 풍부한 정치 경륜을 가지고 있으며, 그 누구보다 지역과 국가의 민생, 경제, 안보활성화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며 “앞으로도 의정부시민 여러분들과 함께 힘을 합쳐 의정부시에 핵심적 국회의원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격려했다. 자유한국당 경기도당 송석준 위원장은 “한 평범한 여성이며 장애인으로써 녹록치 않은 인생여정의 삶을 딛고 정치인생을 담아낸 내용을 출판된 책에서 느낄 수 있었다”며, “이러한 삶에서 얻어낸 긍정적인 모습으로 사랑을 전파하고 여성으로서 가진 섬세함으로 대한민국의 밝은 앞날을 위해 큰 역할을 해주시리라 믿고 있다”는 말을 영상을 통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경기도 특사경, 사회복지시설 급식 불량식재료사용 91개소 적발
유통기한이 3개월이나 지난 닭고기를 조리 목적으로 보관하거나 외국산 식재료를 사용하면서 식단표에는 국산으로 거짓 표시하는 등 급식과정에서 불량 식재료를 사용한 사회복지시설들이 경기도 특사경 수사에 대거 적발됐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지난 11월 25일부터 12월 6일까지 도내 노인복지시설, 장애인거주시설, 아동양육시설 등 440곳을 대상으로 집중수사를 벌인 결과, 식품위생법 및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91개소를 적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수사에 적발된 시설은 노인요양시설 77개소, 장애인거주시설 7개소, 아동 양육시설 1개소, 납품업체 6개소이고, 업종별 적발률은 상시급식인원 50인 이상 사회복지시설 58%, 50인 미만 35%, 식재료를 납품하는 식품판매업 7%이다. 적발 위반유형은 ▲유통기한 경과 40개소 ▲원산지 거짓표시 38개소 ▲미신고 식품판매업 5개소 ▲보존식 미보관 등 8개소 등이다. 주요 위반 사례를 살펴보면 남양주시 소재 A사회복지시설은 유통기한이 제조일로부터 10일인 냉동닭고기 350마리(약142kg)를 유통기한이 3개월 경과됐는데도 조리 목적으로 보관하다 적발됐다. 안성시 소재 B노인요양시설은 브라질 등 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