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6 (수)

  • 구름조금동두천 27.6℃
  • 흐림강릉 20.9℃
  • 구름조금서울 28.7℃
  • 구름조금대전 27.0℃
  • 흐림대구 22.6℃
  • 흐림울산 19.9℃
  • 구름많음광주 27.3℃
  • 흐림부산 21.0℃
  • 구름많음고창 27.9℃
  • 흐림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29.2℃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4.2℃
  • 흐림강진군 26.7℃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기획기사>의정부시, 자원회수시설(소각장) 역할 다하도록 최선

URL복사

 

의정부시는 생활폐기물의 안정적 처리를 위해 운영되고 있는 장암동 소재 자원회수시설(소각장)과 관련 지역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 및 건강관리 등의 복리증진을 위한  주민지원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 시민건강과 주민편익 증진 노력
 

의정부시는 자원회수시설 설치·운영에 따른 주민편익시설로 스포츠센터와 공원을 운영하고 있다. 스포츠센터는 수영장, 헬스장, 에어로빅실, 찜질방 등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매년 약 44만여 명이 이용하고 1만4천여 명의 지역주민이 회원가입해 이용료의 30%감면 혜택을 받고 있다.

 

또한 자원회수시설에서 생산된 열에너지를 받아 수영장 온수 생산에 이용하고 있으며, 자원회수시설 부지 내 운동기구 및 휴식시설이 설치된 공원을 운영함으로써 시민의 건강증진과 운동, 취미활동, 소통할 수 있는 공간제공 등 건강한 여가생활를 지원하고 있다.

 

■ 주민지원기금으로 주거환경 개선
 

의정부시는 주변영향지역의 주민들을 위해 매년 자원회수시설에 반입되는 생활폐기물량에 따라 매년 약 3억 원 이상의 주민지원기금을 조성하고 있다.

 

주민지원기금은 의정부 시의원, 주민대표, 전문가로 구성된 주민지원협의체에서 매년 사업비를 책정해 주변영향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음식물처리비 지원과 옥상방수, 배수관 청소, 조경, 건물외벽·지붕누수·소방시설 보수, 현관자동문·CCTV·주차관제시스템 설치 등 주민들의 주거환경 개선에 필요한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 폐기물감시원 지역주민 참여로 고용창출
 

의정부시는 자원회수시설에 반입되는 생활폐기물의 적정여부 및 환경오염방지 시설의 정상가동여부 등을 감시하기 위해 주변영향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연간 12명의 주민감시요원을 채용하고 있다.

 

자원회수시설 운영요원 채용 시 의정부시 주민을 우선적으로 고용하고, 현재 총 47명의 운영요원 가운데 약 60%에 해당하는 28명의 운영요원을 의정부시 주민으로 채용하고 있다.

 

■ 위탁사 지역사회 발전에 적극 참여

 

의정부시는 자원회수시설 운영사 선정시 지역사회 공헌 및 주변지역 서비스 제공을 통한 지역사회 이바지 항목을 평가해 운영사로가 지역사회 공헌 및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하고 있다. 관내 취약계층 지원(장학금 등), 지역행사 지원, 자원회수시설 주변 청소 등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자원회수시설의 보다 철저한 관리를 통해 쾌적한 주변환경을 조성하고, 지역주민들의 복리증진과 건강을 위한 주민편익시설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의정부시의회 임호석 의원, '나리벡시티사업' 문제 제기
의정부시의회 임호석 의원(국민의힘, 다선거구)이 ‘나리벡시티' 조성사업이 진행중인 캠프 시어즈 잔여부지에 대한 오염관련 문제 및 공공사업 관리에 대해 문제제기했다. 임 의원은 8일 개최된 제306회 제1차 정례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정부예산을 들여 2017년부터 시작해 2020년 04월 정화준공이 승인된 토지에서 몇달이 지나지 않아 엄청난 양의 오염이 정화되지 않은 채 잔존하고 있는 사실이 확인되었다”면서 “이는 부실공사와 부실검증이 아니라고 하기가 어려우며, 2000년대 중반부터 의정부시로 반환된 대부분의 미군기지에서 우리시와 시민을 조롱하듯 반복되는 일”이라고 분개했다. 이어 임 의원은 “언론 등을 통해 알 수 있듯이 부실의 문제가 토양이든, 암반이든, 땅 위로 기름띠의 오염물질이 남아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고도 준공신청을 한 것이라 볼 수밖에 없다”며 “정화준공의 시점에 지금과 같이 심각한 오염물질이 존재한다는 것을 우리 시에서도 알고 있었는지, 모르고 있었다면 어떻게 관리감독을 해왔었는지도 궁금하다”고 따져물었다. 특히, 임 의원은 “기준치의 10배가 넘는 오염물질을 포함한 많은 토사가 반출정화를 위하여 해당부지에서 외부로 나가고 있다”면서 “모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