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양주시, 집중호우 피해복구 '총력' 기울여

전 공무원 투입해 집중호우로 피해 입은 장흥면 지역 수해복구 작업 실시

김동영 기자 2018.09.02 13:06:11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장흥면 지역에 대한 침수 피해 복구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시는 지난달 30일과 31일 민원 등 행정업무 추진을 위한 최소인원을 제외한 전 공무원을 투입해 국지성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장흥면 지역의 수해복구 작업을 실시했다.

시간당 최고 90mm의 비가 쏟아진 장흥면의 경우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누적 강수량 444mm에 이르는 물폭탄이 쏟아졌다.

시에 따르면,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양주지역의 피해는 주택침수 74, 도로침수 60, 상가침수 6건 등이며 장흥면의 경우 공릉천을 중심으로 삼상리와 삼하리, 교현리 등에 호우 피해가 집중됐다.

이에 시는 호우피해 복구를 위해 30일 공무원 300, 군인 1,122명 등 1422명과 굴삭기 등 장비 4031일 공무원 240, 군인 390, 관내 15개 단체로 구성된 자원봉사자 132, 자율방재단 8명 등 770명과 장비 36대를 투입, 침수피해 가구의 배수활동과 가재도구 세척, 물품 운반정리, 피해지역 주변 정리 등 복구 작업을 실시했다.

, 침수피해가구에 응급구호취사구호세트 등 구호물자를 전달하고 양주자활이동빨래사업단의 협조를 받아 피해가구의 이불과 옷가지 등 세탁을 진행하는 등 피해주민들의 지원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군부대, 양주시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해 민관군 합동으로 피해지역의 환경정비, 집수리 등 복구활동을 진행하는 등 피해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피해복구 자원봉사 참여는 1365자원봉사 포털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호우 피해지역을 철저히 점검해 피해복구를 조기에 완료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며 "호우피해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양주시는 이번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침수 도로의 교통통제와 하천 범람으로 인한 시민 통제, 피해 복구를 신속히 처리하는 등 2차 피해 예방에 주력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포토단신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