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의정부시 흥선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돼

마중물사업비 66억 5천만원 확보...하반기부터 본격적인 사업 추진

김동영 기자 2019.04.09 15:57:22

의정부시 흥선동 흥선마을이 현 정부의 주요 국정과제인 국토교통부 주관 '도시재생 뉴딜사업' 2019년도 공모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마중물사업비 665천만원을 확보했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지난 2월 가능동 731-1번지 일원을 '주민이 지켜낸 배려와 나눔의 삶터, 흥선행복마을'이라는 사업명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 '우리동네 살리기' 유형 공모에 신청하였으며, 국토부 전문평가단의 현장실사, 발표심사 등의 절차를 거쳐 지난 8일 최종 선정됐다.

이는 지난 4월 1일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서 실시한 '2019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선사업(새뜰마을사업)' 선정에 이어 연속으로 당선된 두 번째 국가공모사업이다.

도시재생 뉴딜사업 '우리동네 살리기'는 면적 5내외의 소규모 저층 주거 밀집지역에 주차장, 공동이용시설 등 기초적인 생활 인프라를 공급하고 지역주민의 생활여건 개선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초기 단계부터 지역주민을 중심으로 전문가 및 공공이 함께 마을 활성화를 위한 계획을 수립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선정으로 국비 40억 원, 도비 8억 원(시비 18여 억원 포함)의 마중물사업비를 향후 3년간 지원 받게 된 의정부시는 주민 참여를 통해 실행계획을 확정하고, 하반기부터 민간자본 12, 주택도시기금 28억 원 등 총 11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

안병용 시장은 "흥선마을은 미군헬기부대 주둔으로 지난 64년간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해왔으며 2012년 뉴타운개발 반대운동으로 어렵게 공동체를 지켜낸 마을로, 주민들 스스로 행복한 마을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이번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사람냄새 나는 마을로, 의정부 도시재생의 선도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마을공동체 활성화를 목표로 마을 내 공영주차장 복합화를 통한 나눔과 소통의 거점공간 조성 마을관리협동조합 설립 및 운영, 마을환경 개선을 목표로 주차공간 확보 쓰레기 처리공간 조성, 주거환경 정비를 목표로 자율주택 정비사업 주택개량 정비사업 등을 주민과 함께 검토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포토단신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