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의정부시 컬링장, 국내 최고 시설.최고 기술자 보유

시설관리공단, 오는 3월 29일 개관 위해 아이스메이커 4명 채용 배치

김동영 기자 2018.03.05 18:10:16

의정부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강은희)은 컬링장 개관을 위해 지난 32일 아이스메이커 4명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오는 29일 개관하는 컬링장 운영 준비에 혼신의 노력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공단은 지난 29일 아이스메이커 모집을 공고해 총 8명의 인원이 응시하였으며, 이중 4명을 합격시켰다.

이들 합격자 대부분은 평창올림픽에서 컬링장 아이스메이커로 활동한 경력이 있으며, 국제컬링연맹의 아이스 테크니션 코스(Ice Technician Course)를 이수한 경력자들이다.

이로써 의정부시설관리공단은 컬링국가대표 경력, 컬링지도자 경력 및 각종 컬링대회 종사자 경력이 있는 베테랑 아이스메이커 4명을 보유하게 됐다.

공단 관계자는 컬링장의 가장 중요한 부분중의 하나는 빙질이며, 우수한 빙질의 확보가 성공적인 컬링장 운영의 밑거름이 되는 만큼, 이번 우수한 아이스메이커의 채용을 통해 의정부 컬링장이 세계최고의 빙질관리와 시설로 앞으로 세계규모의 컬링경기가 열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의정부시 컬링장은 총 사업비 998천만원을 투입, 지난 2017년 봄 착공해 2018329일 개장을 앞두고 있다.

컬링장의 규모는 국제 규격으로 6시트, 관람석 243, 샤워장, 방송실이 갖춰져 있으며, 국내 경기장 최초로 자동승강조명장치, 컬링스톤 추적 카메라가 설치된 국내 최고의 시설을 보유하게 됐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배너

포토단신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