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경기북부 소방재난본부 합동청사' 기공식 개최

총 380억 원 사업비 투입해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로 2019년 말 건립 예정

김동영 기자 2018.03.09 10:17:09

경기도는 8일 의정부 경기북부 광역행정타운에서 북부지역 재난 발생 시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게 될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합동청사'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남경필 지사를 비롯해 정기열 도의회의장 및 오구환 안전행정위원회 위원장, 김일수 북부소방재난본부장과 유관기관 관계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전 축하공연, 경과보고, 축사, 시삽, 식후행사 순으로 진행됐다.

현재 의정부시 의정부2동에 소재한 북부소방재난본부는 전국 시도 지자체 소방본부 중 유일하게 임대청사로 운영 중이다. 그간 특수구조차량과 현장지휘차량이 야외에 주차돼 있고, 통신장비 등을 복도에 설치해야 하는 등 열악한 환경 속에 운영돼 왔다. 

또한 인근 의정부소방서 역시 협소하고 노후한 청사로 인해 특수차 배치공간 부족 등 문제를 안고 있었고, 유기적인 임무수행을 위한 합동청사 건립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높았다.

북부소방재난본부와 의정부소방서가 함께 사용하게 될 합동청사는 의정부시 금오동 경기북부 광역행정타운 부지에 총 38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지하 1, 지상 6, 연면적 1682규모로 2019년 말 건립될 예정이다.

신축 합동청사에는 북부소방재난본부 및 의정부소방서 사무공간, 종합상황실, 의소대 사무실, 훈련시설 등이 들어서게 된다. 또한 근무인원 약 350여명과 고가 사다리차 등 20여대의 소방차량을 배치한다.

특히 PTSD, 힐링룸, 옥상 휴게공간 등 소방공무원들의 심신안정을 위한 복지시설을 구비함은 물론, 소방안전체험관 및 교육장, 상황실 견학데크 등을 갖춰 도민들의 생활안전교육의 장으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배너

포토단신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