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카리스가드레일, 중국 업체와 2만㎞ 수출계약 및 기술이전 협약 체결

김동영 기자 2018.10.16 18:29:14

중국 진출 교두보 마련...현지 합작회사 설립 논의 구체적으로 이루어져

카리스가드레일 협력사 ()오코스모스, 가드레일 부품 납품계약 맺어

세계 최초로 플라스틱가드레일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카리스가드레일(대표 유철)16일 중국 업체와 수출계약 및 기술이전 MOA(거래조건협정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카리스가드레일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중국 북경에 소재한 CHINA MEISHING사(대표 梁祖刚) 및 교통국 관계자 등이 카리스가드레일 본사를 방문해 중국 도로시장 전망자료 및 기술이전을 기반으로 현지 합작회사 설립 등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카리스가드레일은 1년전부터 MEISHING사와 수출 및 기술이전에 대한 협의를 지속해 왔으며, 이번에 그 결실을 맺게 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카리스가드레일은 초도 물량 2(2조원)에 대한 납품 수주 및 중국 산동성 내 합작공장 설립을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

유철 대표는 "중국 투자에 대한 안전성 확보를 위해 중국 특허사용권 및 기술이전을 조건으로 MEISHING사가 현지 공장설립에 소요되는 모든 자금(토지.건물.기계장치.운영자금)을 투자하기로 합의했다"며 "현지 합작 법인의 지분은 중국 MEISHING사가 51%, 카리스가드레일이 49%를 갖고 중국 전체 도로시장에 납품을 할 수 있는 현지공장을 설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카리스가드레일의 협력사인 ()오코스모스도 참여해 2km가드레일 부품(8000억원 추정)에 대한 공식 납품계약 및 카리스가드레일과 동일한 조건으로 현지 공장 설립 약정을 MEISHING사와 합의하에 체결했다.

한편 카리스가드레일은 오는 11월 중 중국 조어대국빈관에서 정부 관계자 입회하에 공식적으로 현지 합작공장 설립에 대한 계약 체결을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포토단신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