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8 (화)

  • 흐림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23.7℃
  • 박무서울 19.4℃
  • 흐림대전 21.8℃
  • 연무대구 23.3℃
  • 흐림울산 21.8℃
  • 흐림광주 21.1℃
  • 흐림부산 21.5℃
  • 흐림고창 22.5℃
  • 제주 22.0℃
  • 흐림강화 19.8℃
  • 흐림보은 20.4℃
  • 흐림금산 19.5℃
  • 흐림강진군 19.6℃
  • 구름많음경주시 23.0℃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의정부정보도서관, 노후시설 개보수공사로 7월~8월 임시휴관

도서관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독서환경 제공

 

의정부시는 오는 7월부터 8월까지 의정부정보도서관의 노후시설 개보수공사로 임시휴관한다고 17일 밝혔다.

 

하루 평균 1300여 명이 이용하는 정보도서관은 지난 2003년 개관 이후 도서관 시설의 노후로 인한 전면적인 개보수를 요구하는 의견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이에 시는 도서관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독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개보수 공사를 실시키로 결정하였으며, 임시휴관 조치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를 당부하고 공사기일이 단축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의정부정보도서관의 휴관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도서관운영과 정보도서관팀(031-828-8702)으로 문의하면 된다.



의정부시 소각장 전략환경영향평가 공청회 개최
의정부시가 양주시와 포천시뿐만 아니라 의정부시민들로부터 거세게 반발을 사고 있는 자원회수시설(소각장) 이전과 관련한 입지 후보지 자일동 환경자원센터 전략환경영향평가 공청회를 오는 7월 6일 오후 2시 금오초등학교 해오름관(체육관)에서 개최한다. 시는 지난 3월 29일부터 4월 10일까지 소각장 이전 증설과 관련한 ‘자원회수시설 현대화사업’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초안 주민설명회를 우리시를 비롯한 남양주, 포천, 양주를 대상으로 가진 바 있다. 포천시와 양주시는 최적 후보지인 자일동 환경자원센터 내 소각장 설치를 반대한다는 의견이 절대적인 가운데, 의정부시 자일동과 민락동 주민들도 집단민원을 넣는 등 반대의견에 가세하고 있다. 이번에 진행하는 초안 공청회는 시에서 선정 및 주민이 추천한 의견진술자(패널)를 초청하여 소각장 이전 증설사업 추진배경 및 필요성과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초안 설명, 그리고 패널 간의 자유토론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패널 추천은 6월 28일까지 추천서를 작성하여 의정부시 자원순환과로 직접방문하거나 우편 또는 팩스(031-828-2989)로 제출하면 된다. 이종태 자원순환과장은 “2023년 소각장 미준공시 쓰레기 대란이 우


양주署, 22개월 영유아 심폐소생술로 인명구조
양주경찰서(서장 김종필) 고읍지구대 경찰관들이 숨을 제대로 쉬지 못하는 22개월 영유아를 심폐소생술로 살려낸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28일 양주경찰서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24일 ‘아이가 숨을 멈췄다’는 112신고를 접수한 고읍지구대 경찰관 3명이 현장에 2분만에 신속히 출동해 의식이 없는 영유아에게 침착하게 심폐소생술 및 마사지를 실시해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이날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조경철, 권혁민, 박선우 순경은 신고자(어린이집 교사)의 이야기를 청취하며 영유아의 의식상태를 살핀 바, 동공이 풀리고 숨을 제대로 쉬지 못해 하얗게 질려 있었다. 이에 출동경찰들은 119구급대원이 도착할 때까지 영유아 심폐소생술과 함께 팔 다리를 주물러 마사지를 하는 등 응급처치를 실시했다. 심폐소생술 실시 1분여 만에 아이가 숨을 쉬기 시작하면서 의식이 돌아와 현장에 도착한 119 구급대원에게 인계했다. 조경철 순경은 “중앙경찰학교에서 CPR교육을 배우면서 체구가 작고 어린 영유아는 손가락을 이용해 심폐소생술을 해야한다는 것을 기억해 두었는데 현장에서 많은 도움이 됐다”며 “경찰관으로써 귀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