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19.8℃
  • 맑음강릉 20.7℃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20.2℃
  • 맑음대구 21.3℃
  • 구름조금울산 20.6℃
  • 맑음광주 20.5℃
  • 맑음부산 21.0℃
  • 맑음고창 20.9℃
  • 황사제주 22.3℃
  • 맑음강화 18.6℃
  • 맑음보은 19.3℃
  • 맑음금산 19.8℃
  • 맑음강진군 22.2℃
  • 구름조금경주시 21.5℃
  • 맑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교육/문화

의정부과학도서관, 허유정 작가와 만남 마련

오는 15일 ‘즐겁게 시작하는 제로웨이스트’ ZOOM 온라인 강연 진행

URL복사

 

의정부과학도서관은 제57회 도서관주간을 맞아 오는 15일 사서컬렉션 주제 ‘환경’과 연계해 허유정 작가의 ‘즐겁게 시작하는 제로웨이스트’ 강연을 ZOOM 온라인을 통해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기후 문제가 주요한 화두로 떠오르면서 일상 속에서 쓰레기를 줄여 친환경 삶을 실천하는 운동인 ‘제로 웨이스트’가 전 세계적인 트렌드로 자리잡기 시작했다.

 

의정부과학도서관 4월 사서컬렉션 주제는 ‘환경’으로 제로웨이스트와 환경보호에 관련된 책들을 선정했다.

 

이와 관련해 2021년 상반기 베스트도서 중 하나인 ‘세상에 무해한 사람이 되고 싶어’의 저자 허유정 작가와의 만남을 통해 환경오염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일상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제로웨이스트에 대해 알아본다.

 

‘즐겁게, 할 수 있는 만큼’이 모토인 허유정 작가와의 만남을 계기로, 선한 실천을 통한 자존감 향상은 물론 정돈된 일상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될 전망이다.

 

신청접수는 의정부과학도서관 홈페이지 책문화프로그램에서 할 수 있으며, 20명 온라인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국민의힘 김동근·이형섭 위원장, 반환공여지내 '물류단지' 유치 철회 촉구
의정부 국민의힘 김동근, 이형섭 위원장이 한목소리로 의정부시가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는 반환공여지 내 E-Commerce(이-커머스, 전자상거래) 물류단지 조성 계획을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김동근 의정부(갑) 위원장과 이형섭 의정부(을) 위원장은 3일 공동성명을 통해 "최근 의정부시가 캠프 레드클라우드 부지(경민학교 부근)와 캠프 스탠리 부지(의정부교도소 부근) 두 곳에 대해 E-Commerce 물류단지 조성 계획을 밝혔다"며, "이를 위해 시는 올해 1월경 기본계획 수립용역을 발주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이들 두 위원장은 "물류단지는 자동화된 시스템으로 작업이 이루어지기 때문에 여기서 지역 주민을 위한 대규모 고용창출이 발생하기 어렵고 인근 상권이 활성화되지도 않는다"면서 "오히려 대형 트럭 진출입 시에 인근의 교통체증만 악화시켜 해당 지역주민의 삶과 교육 수준의 질 저하로 이어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두 위원장은 "미군부대 부지를 매입한 민간사업자나 기업은 싼값에 다른 지역에서 선호되지 않는 물류시설을 지을 수 있고, 시설 건립 및 유지로 인한 단지 내외의 땅값 상승은 추가적인 수익일 것"이라며 "한마디로 지역의 주인인 의정부 시민은 누리는 것이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도, 기획부동산 불법행위 제보 45건 경찰에 수사 요청
수원시에 거주하는 80대 A씨는 기획부동산 법인 직원 B씨로부터 토지 투자 권유를 받았다. B씨는 화성시 남양읍의 한 임야 땅값이 2~3년 후 도시개발로 몇 배 오를 것이라고 말했고, A씨는 3필지(827㎡)를 1억8,000만원에 구매했다. 추후 A씨는 구매 가격이 공시지가보다 6배나 비싼 것을 알았고, 화성시청으로부터 해당 토지의 개발 제한 해제가 어렵다는 얘기도 듣게 됐다. 평택시민 50대 C씨는 자신이 근무하던 기획부동산 법인으로부터 영업실적을 강요받았다. 이에 업체로부터 받은 철도·산업단지 등 호재를 바탕으로 용인시 수지구, 광주시 남종면 등에서 임야를 취득했고 지인들에게 ‘좋은 땅’이라고 권유했다. 하지만 개발 소식들은 거짓 정보였고, 근무하던 업체도 폐업했다. 결국 C씨는 자신의 재산과 지인들로부터 신뢰 모두를 잃게 됐다. 이처럼 경기도는 ‘기획부동산 불법행위’로 피해를 입은 신고 사례 45건을 경찰에 수사 요청했다. 기획부동산 불법행위란 사실상 개발이 어려운 토지나 임야 등을 싼값에 사들이고 마치 많은 이득을 얻을 수 있는 것처럼 광고해 투자자들을 모집하고 높은 가격에 판매하는 것이다. 경기도는 지난해 12월부터 ‘기획부동산 불법행위(피해)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