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의정부 미술전문 공공도서관 '첫삽'

오는 2월 28일 기공식 열려...2019년 3월 준공, 같은 해 9월 개관 예정

김동영 기자 2018.02.13 17:16:08

의정부시의 숙원사업 중 하나인 '미술전문 공공도서관'이 드디어 첫삽을 뜨게 됐다. 오는 2월 28일 기공식과 함께 35일 착공해 2019년 3월 준공 및 같은 해 9월 개관 예정이다.

의정부 미술전문 공공도서관은 의정부시 민락동 하늘능선근린공원 인근에 대지 면적 2,645, 연면적 6,562이며 지하 1,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된다.

1층은 미술전문 공공도서관으로서 전시 공간 및 전문자료 열람 공간, 2층은 일반 공공도서관, 3층은 교육 프로그램과 메이커스페이스 공간 등 전문 자료가 공존하는 통합적 예술 공간으로 구성되어 미술 분야에 특화된 공공도서관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할 전망이다.

미술전문 도서관 건립의 첫걸음이 될 이번 기공식 행사는 오전 11시 시민과 내빈이 참석한 가운데 식전 축하 공연, 경과 보고, 시삽 순으로 진행된다.

특히 기념 시삽에는 당일 신청자 중 당첨된 시민 2명이도 함께 참여할 예정이며, 시민들이 부대 행사에서 직접 쓴 축하 메시지를 도서관 기록물로 보관할 계획이다.

안병용 시장은 "시민들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열린 창작 공간이자 일상의 문화향유 공간인 미술전문 공공도서관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국내 최초로 건립되는 '의정부 미술전문 공공도서관'은 도서관과 미술관의 역할뿐만 아니라 고유의 콘텐츠를 활용하는 방식에서 생기는 시너지 효과가 의정부시를 비롯해 경기 북부지역의 문화 인프라 불균형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배너

포토단신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