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의정부 을지대병원 공정률 30% 넘어...올 공사 마무리

운영기획단, 쌍용건설 31일 종무식 갖고 내년도 무사고 다짐

김동영 기자 2018.12.31 12:27:13

을지대학교 의정부캠퍼스 및 부속병원 공사가 전체 공정률 30%를 넘기며 2018년 한 해 공사를 마무리했다.

을지재단의 의정부사업 총괄본부 운영기획단은 쌍용건설 관계자들과 함께 31일 종무식을 갖고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무사고 안전 공사를 다짐했다.

운영기획단에 따르면 12월 말 기준 전체 공정률은 32%, 이는 올해 1월 전체 공정률이 9%인 것과 비교할 때 2018년 한 해 동안 23%의 공정이 진행된 것이다.

건물별로 살펴보면 병원 본관은 20187월 지하 1~5층에 대한 골조공사가 마무리됐으며, 지상 5층부터 시작하는 병동부에 대한 골조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다. 병원은 29%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기숙사와 관사에 대한 골조 및 석재 공사는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공정률은 기숙사 46%, 관사 53%이다. 대학동은 201810월 골조공사가 완료돼 현재 외장공사를 진행 중이며, 공정률은 46%이다.

전 건물에 대한 골조공사는 20199월 완료될 예정이며, 202010월 준공을 앞두고 있다.

오는 20213월 개원 예정인 의정부 을지대학교병원은 지하 5, 지상 15층 규모로 지어지며 인공지능 의료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경기북부 최대, 최첨단 병원이 될 전망이다.

지하 1, 지상 8층의 을지대학교 의정부캠퍼스에는 간호대학과 임상병리학과, 대학원(일반대학원, 보건대학원, 임상간호대학원)이 들어선다.

을지재단 관계자는 "의정부와 경기북부 주민들의 많은 관심으로 2018년 한해동안 아무런 사고 없이 공사가 원활하게 진행되었다"며 "앞으로 국내외 손색없는 최고의 병원 건설로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포토단신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