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6 (목)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2.9℃
  • 구름조금서울 23.9℃
  • 구름많음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8.8℃
  • 흐림울산 27.4℃
  • 흐림광주 25.4℃
  • 흐림부산 25.8℃
  • 흐림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29.4℃
  • 구름많음강화 22.6℃
  • 흐림보은 22.6℃
  • 흐림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6.1℃
  • 흐림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사회/경제

육군 1기갑여단 부사관들, 휴가 중 물에 빠진 노인 생명 구해

최고봉·우용희 중사, 진정한 '군인정신' 빛나

 

육군 1기갑여단 부사관들이 물에 빠진 노인의 생명을 구조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다.

 

지난 6월 21일 오랜만에 함께 휴양을 보내던 최고봉·우용희 중사 가족은 인근 계곡에서 다급하게 도움을 요청하는 소리를 들었다.

 

현장에 도착한 두 사람은 할아버지가 의식 없이 수면 위로 떠 있는 것을 발견하고, 지체없이 물속으로 뛰어들어 할아버지를 물 밖으로 구조했다.

 

당시 할아버지는 의식과 호흡이 없었으며, 맥박이 뛰지 않는 등 매우 위급한 상태였다. 기도를 확보하기 위해 환자의 입안을 보니, 혀가 말려 들어가 있었으며 목구멍 쪽으로 보철기가 끼어있었다.

 

이에 두 부사관은 즉시 주변 사람들에게 119 신고를 당부하고 입안에 낀 보철기를 제거한 뒤 기도를 확보한 상태에서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심폐소생술을 실시한 얼마뒤 할아버지의 코와 입에서 물이 나오며 점점 의식을 되찾았다. 이후 담요를 덮어주어 체온을 올려주고, 뒤이어 출동한 구급대원과 함께 환자를 들것에 실어 차량에 탑승시키며 끝까지 군인으로서 최선을 다했다.

 

현장에 출동했던 구급대원들은 “할아버지의 목숨이 위태로운 상황에서 두 사람의 용기와 신속한 응급조치 덕분에 의식을 되찾을 수 있었고, 안전하게 병원으로 후송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두 부사관은 26일 철원소방서로부터 표창장과 함께 심폐소생술을 이용해 생명을 구한 이에게 주는 상인 하트 세이버 인증서와 배지를 수여받았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의정부시의회, 후반기 원(院) 구성 이변 속출
초선의 무소속 오범구 의원이 모든 사람들의 예상을 깨고 제8대 의정부시의회 후반기 의장에 당선됐다. 부의장에는 3선인 미래통합당 소속 구구회 의원이 선출됐으며, 상임위원장 3석 또한 통합당이 싹쓸이했다. 의정부시의회는 3일 오전 11시 후반기 원 구성을 위한 제299회 임시회를 개의하였으나 안지찬 의장이 개의 4분여 만에 당 대표들 간 협의가 마무리되지 않았다며 정회했다. 이후 각 당의 대표 및 시의원들은 협의안을 이끌어내기 위해 몇 차례에 걸쳐 비공개 회의를 진행하였으며, 오후 7시에 이르러 임시회를 속개했다. 이날 더불어민주당은 재선의 정선희 의원을, 미래통합당은 3선의 구구회 의원을 후반기 의장 후보로 내세웠으며, 초선인 무소속 오범구 의원 또한 의장 선거에 나섰다. 투표 결과, 오범구 의원이 8표를 득표하며 5표를 얻는데 그친 정선희 의원을 제치고 후반기 의장에 당선되는 이변을 낳았다. 오 의원은 5명의 통합당 의원들의 표와 지난 총선 당시 오 의원과 함께 민주당을 탈당한 김정겸, 김영숙 의원의 표를 얻은 것으로 추측된다. 이어 부의장 선거가 진행됐으나, 5명의 민주당 의원들이 의장 선거 결과에 반발하며 본회장을 빠져나갔고, 구구회 의원이 출석의원 9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