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동근 전 경기도 행정2부지사, 자유한국당 입당

내년 지방선거에 의정부시장 출마 '유력'...당원들 기대감 '증폭'

김동영 기자 2017.12.28 16:33:25

내년 지방선거에서 의정부시장 출마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진 김동근 전 경기도 행정2부지사가 자유한국당에 입당해 '경기도당 변화와 혁신 특별위원장'에 선임됐다.

의정부 태생으로서 경기도 행정의 주요 요직을 두루 거친 김 전 지사였기에 정관계는 물론 시민들 또한 퇴임 후 그의 정치적 행보에 커다란 관심을 보여왔다.

이를 방증하듯 의정부 자유한국당은 27일 이례적으로 김동근 전 부지사의 입당 환영식을 의정부 컨벤션센터 17층에서 개최했다.

김정영 도의원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주광덕 자유한국당 경기도당 수석부위원장, 홍문종 국회의원(의정부 을)을 비롯해 의정부 시도의원 뿐만 아니라 인근 포천시, 파주시, 고양시 도의원, 당직자 및 당원 등 3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김 전 부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비록 당이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지만 대한민국을 뜨겁게 사랑하는 자부심을 갖고 있다"며 "신입당원인 저에게 과분하게 경기도당의 '변화와 혁신위원장'의 직책을 맡겨주신 만큼 책임감을 갖고 변화와 혁신을 모색하고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의정부에서 태어나 의정부공고를 졸업한 뒤 가난한 집안의 생계를 위해 7년동안 보일러공으로 일하고 늦깍이 대학생이 되어 독하게 공부했다"며 "행정고시에 합격할때까지 때로는 위축되기도 했지만 마치 어머니처럼 용기와 힘을 준 내고향 의정부에 감사하며 살고 있다"고 강한 애향심을 내비쳤다.

또한, 그는 "지난 11 경기도 행정2부지사를 끝으로 공직생활을 하는 동안 국가와 국민을 위해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준 대한민국이 있음에 감사했고, 특히 내고장 의정부에서 공직을 마감했기에 행복했다"고 밝혔다.

주광덕 경기도당 수석부위원장과 홍문종 의원은 환영사를 통해 "용기를 갖고 어려움에 처한 자유한국당에 입당하신 김 전 부지사에 대해 감사드린다"며 "경기도당의 '변화와 혁신위원장'으로 영입된 김 전 부지사는 행정전문가일 뿐 아니라 훌륭한 인품마저 겸비해 공무들 사이에서도 칭송이 자자한 우리당의 보배"라고 치켜세웠다.

김 전 부지사는 1961년생으로 의정부공업고등학교와 성균관대학교를 거쳐, 버밍엄대에서 지역개발학과 석사과정을, 아주대학교 응용사회과학 박사과정을 각각 졸업했다.

이어 행정고시 35회 합격 이후, 경기도 정책기획관, 도시환경국장, 평생교육국장, 의정부 부시장, 경기도 기획행정실장, 경기도 기획조정실장, 수원시 제1부시장 등을 역임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포토단신

0 1 2 3 4